• 최종편집 2019-10-18(금)

트로트 신성 '홍시' 신곡 '익산역 시계탑'으로 트로트의 세계화 일조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9.3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시니어투데이] 꾸준한 케이팝의 상승세와 함께 다음에는 케이 트로트가 준비 중이다. 준비된 성인가요 주자들의 세계화를 향한 행보가 심상치 않다.


현재 '끌려 끌려(타이틀곡), 인생길'로 다각적으로 활동 중인 신세대 성인가수 '홍시'가 10월 말 신곡 '익산역 시계탑' 발표를 앞두고 막바지 작업 중이다.

홍시가 준비하는 구정수 작사, 이재룡 작곡 '익산역 시계탑'의 가사는 현재 유라시아 철도 시발역인 익산역을 소재로 하고 있고 배웅과 마중의 약속 장소로 많이들 찾는 시계탑을 소재로 하고 있다.

특히 트로트 가수 홍시가 준비 중인 신곡이 주목받는 이유는 '10월 말 신곡 '익산역 시계탑' 발매 시 두 가지 버전으로 공개를 앞두고 있다.'는 것이다.

2개의 버전은 똑같은 가사와 장르는 전통 트로트지만 멜로디와 템포가 완전히 다르고 홍시의 발성을 잘 살릴 수 있도록 느린 버전과 어느 행사장에서도 잘 어울리는 빠른 곡 2종류로 선보인다.

제목이 익산역 시계탑인 이번 노래는 익산을 중심적으로 모든 시계탑이 있는 역을 생각하며 부를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추억, 사랑, 이별, 눈물, 배웅, 마중 약속'의 장소로서 구. 이리역 시계탑 복원과 함께 널리 회자될 이번 '홍시'의 '익산역 시계탑' 프로젝트는 소속사인 '에프엑스(FX)솔루션'의 특별한 마케팅으로 진행되고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트로트 신성 '홍시' 신곡 '익산역 시계탑'으로 트로트의 세계화 일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