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6-14(금)

우리집은 창의력 놀이터

강남, LGS 영재연구소의 교육법 공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4.0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7세 전, 1%만 다르게 놀아주면 아이는 영재로 자라납니다!

사교육 1번지 강남은 이미 주입식 학습보다 '창의력 놀이'가 대세이다. 두뇌는 학습보다 놀이를 더 좋아한다. 특히 7세 전은 전두엽과 창의성이 최고조로 발달하는 시기인데, 이때 과도한 학습을 받게 되면 오히려 학습장애가 생길 수 있다. LGS 영재연구소도 시행착오 끝에 '두뇌발달 과정에 순응하여 최적의 교육을 찾자'는 결론에 이르렀고, 이를 위한 창의력 놀이에 많은 공을 들이고 있다.

  

■ 강남 재벌가 아이들만 다닌다는 그곳의 교육법은?

이 책을 쓴 LGS 영재연구소도 한때는 고액의 교구와 시스템으로 무장하고 창의성 교육에 접근한 적이 있다. 하지만 어떤 교구를 사용했는가보다는 어떤 내용으로 교육했는가가 더 중요하다. 따라서 아이들의 창의성을 위해서는 실컷 놀게 해주는 환경이 중요하다는 결론을 얻었다.

물론 그냥 놀게 놔두는 것이 아니라 오감을 자극하고, 상상력을 확장하며, 감성을 풍부하게 하는 놀이를 제안하는 게 필요하다. 이런 놀이는 돈이 드는 것이 아니라 사랑과 시간만 있으면 가능하기에 부모님이 최적의 선생님이기도 하다.

사실 이것은 전혀 새롭지 않은 진실이다. 하지만 역설적이게도 강남 사교육 1번지의 한 유치원이 이 책을 통해 부모교육을 제안하고 있는 것이다.

 

20151103114527727964.jpg

  

 

■ 집안은 어떤 엄마라도 영재로 키울 수 있는 최고의 놀이터!

《우리집은 창의력 놀이터》는 LGS 영재연구소의 임상교육 과정에서 검증된 창의력 놀이 52가지를 엄선하여 수록한 책이다. 이곳은 미국 코네티컷 대학의 렌줄리(Joseph S. Renzulli) 교수의 창의성에 근거한 영재교육 이론에 입각하여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주요 과목은 영아 영재, 영재 심화(언어영역, 수학, 과학, 사고력)이며, 이 모든 것을 아이들이 학습으로 인지하지 않고 놀이처럼 받아들이도록 하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

  

■ 아이를 ‘그냥’ 놀지 말고, ‘잘’ 놀게 하라!

《우리집은 창의력 놀이터》를 미리 체험한 부모들은 놀이를 하며 아이가 행복해하는 모습에 더 만족해했다. 집에서 엄마아빠는 선생님이 되어 침실, 거실, 주방, 욕실 등에서 별다른 교구 없이 생활소품을 활용하여 놀이를 따라하면 된다.

특히 아이의 자존감과 호기심을 끌어내는 부모의 말투, 행동이 구체적인 지침으로 제시되어 있어 초보 부모에게 큰 도움이 될 것이다. 또 하나하나 놀이를 하다 보면 아이가 창의력은 물론 정서 발달, 문제해결력이 향상되는 등 많이 달라져 있는 것을 느낄 것이다. 이 놀이를 통해 부모와 아이의 교감이 단단해지는 것은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최고의 선물이다.

  

■ 하버드, 예일대 합격생 어디서 놀았을까? 전국의 어린이집, 유치원의 강추 도서!

 최근 LGS 영재연구소 출신 아이들이 하버드, 예일대, 국내 명문대에 합격행진을 하면서 그간의 교육활동에 더욱 자신감을 갖게 되어  이 책을 출간하게 되었다고 한다. 특정 지역뿐 아니라 전국의 취학 전 아이가 있는 가정뿐 아니라, 전국의 놀이방, 어린이집, 유치원에 서도 많은 도움과 참고가 될 것이다.

 

저자 이고은(LGS 영재연구소 연구원)

LGS 영재연구소에서 10년 동안 영아 영재반을 담당한 연구원. 이 책을 통해 LGS 영재연구소 프로그램 중 창의력 발달을 위한 감각놀이를 어느 집에서나 쉽게 할 수 있도록 한 권의 책으로 정리했다. (자료 - 이지스퍼블리싱 출판사 제공)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우리집은 창의력 놀이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