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3-18(월)

동탄발 수서행 출근열차 8일부터 운행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3.0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와 ㈜SR(사장 권태명)은 동탄 신도시의 출근시간광역교통 개선을 위해 3월8일부터 동탄발→수서행 SRT 출근열차를 운행(주중, 7:38 동탄 출발)한다고 밝혔다.

수서∼동탄 SRT 출근열차는 지난 ’16년 12월부터 운행을 하였으나 당시 이용수요 부족 등의 이유로 ’17년 4월 주민투표를 거쳐 운행을 중단한 바 있다.

그러나, 출근열차 운행중단 이후 동탄 신도시 인구와 교통수요급증으로 동탄지역 광역교통 불편이 지속 제기됨에 따라관계기관 협의를 거쳐 이번 출근열차 운행을 재개하기로 하였다.

다만, 현재 SR의 부족한 차량여건과 운행안전 등을 고려하여운행은 출근시간대 동탄→수서 편도 1회(0.1편성 소요)로 하였다.

 

 

377a20014d7a277871924b4a92588ed9_CMDyXn2I.jpg
국토교통부와 ㈜SR은 동탄 신도시의 출근시간광역교통 개선을 위해 3월8일부터 동탄발→수서행 SRT 출근열차를 운행한다고 밝혔다.

 


수서∼동탄 SRT 출근열차는 7시 38분 동탄역을 출발하여 7시 55분 수서역에 도착하는 열차로 주중(월~금)에만 운영하며, 3월 8일부터 삼성∼동탄 광역급행전철이 개통할 때까지 운행할 계획이다.

SR은 출근 및 통학수요 대응을 위해 정기권 중심으로 출근열차를 운영하되, 일정기간 수요 모니터링을 통해 정기권 추가발매 및 일반좌석 판매 등을 결정할 예정이다. 운행 관련 세부사항은 SR 홈페이지 및 SR 고속열차 앱을 통해 안내할 예정이다.

한편, 도시철도 급행화 등 광역교통문제를 해소하여 국민 삶의 질을 개선하기 위해 오는 3월 19일 출범을 앞두고 있는 대도시권 광역교통위원회설치준비단은 “수서∼동탄 SRT 출근열차 운행을 통해 동탄시민의 출근불편이 개선되기를 기대한다”면서, 광역교통위원회가 정식 출범되면 수도권 등 5개 대도시권의 혼잡한 교통 문제를 해결해 나가는데 중요한 역할을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동탄발 수서행 출근열차 8일부터 운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