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2-23(토)

이브자리, 10년간 사랑의 이불 2만여 채 기부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8.12.0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침구전문업체 ㈜이브자리(대표 고춘홍·윤종웅)는 29일 서울 동작구 대방종합사회복지관(관장 김태구)에서 ‘사랑의 이불 전달식’을 갖고 차렵이불 1천여 채를 기부했다고 밝혔다.

 

1794418647_20181129143648_3605402342.jpg
서울 동작구 대방종합사회복지관에서 진행된 2018 이브자리 사랑의 이불 전달식에서 이영희 이브자리 부사장(왼쪽), 김태구 대방종합사회복지관장이 이불 전달식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 - 이브자리

 

이번 행사는 연말을 앞두고 소외된 이웃에 따뜻한 잠자리를 제공하기 위한 이브자리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국제구호단체인 기아대책과 공동으로 진행됐다.

이브자리는 ‘이브천사’라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통해 다양한 방식으로 나눔의 손길을 필요로 하는 이웃을 위한 기부활동을 펼치고 있다. 매년 다문화 가정 및 결연아동, 지역홈스쿨 등에 구호물품을 제공해왔으며 정기적인 자원봉사 활동도 진행하고 있다.

‘사랑의 이불 전달식’은 이브천사 캠페인의 일환으로 2008년 시작해 올해로 10주년을 맞았다. 지난 해까지 누적 1만8천여 채의 이불을 기부했으며 올해 연말까지 기아대책, 행복얼라이언스, 복지 기관 등에 1천여 채를 추가 기부해 총 1만 9천여 채(약 28억원 상당)의 이불을 기부해 오고 있다.

윤종웅 이브자리 대표는 “주변 이웃들이 따뜻한 겨울을 보내길 바라는 마음에서 이브자리 임직원들이 마음을 모아 시작한 이브천사 사랑의 이불 전달식이 올해로 10주년을 맞아 감회가 새롭다”며 “앞으로도 이브자리는 지속적인 나눔 활동을 통해 고객에게 받은 사랑을 이웃에 환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브자리, 10년간 사랑의 이불 2만여 채 기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