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6-02(화)

천하무적도 못 이기는 ‘봄철 졸음운전’ 이렇게 예방해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4.2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시니어투데이] 봄철(3~5월) 고속도로 교통사고 사망 원인 1위는 ‘졸음과 주시태만’
위험한 봄철 졸음 운전 예방법을 소개합니다!

1. 환기 자주 시키기
장시간 창문을 닫고 운전하면 밀폐된 차 안은 이산화탄소 농도가 증가해서 멀미나 두통, 집중력 저하와 졸음이 나타납니다. 30분에 한번씩 환기 시주세요!

2. 운전 중 얼굴 스트레칭
도로가 막히면 잠깐 쉬는 것도 힘들 수 있어요. 이럴 때는 얼굴을 움직여보세요! 뇌로 산소가 공급된답니다. 귀피다 과자 등 간식을 먹는 것도 얼굴 근육 스트레칭에 도움이 돼요.

3. 과식하지 않기
운전 전 과식을 하게 되면 식곤증이 생기기 쉬워요. 음식을 평소보다 적게 섭취하고 차 안에서 틈틈이 간식을 먹으면 어떨까요?

4. 2시간에 한번씩 휴식하기
장거리 운전 시 최소한 2시간 간격으로 쉬는 게 좋아요. 졸음쉼터나 휴게소에 들러 잠깐 자거나, 바깥바람을 쓰며, 스트레칭을 해도 좋겠죠?

5. 앞차가 이상하다면 경적 울려주기
앞차가 졸음운전으로 차선을 어기는 등 위험한 모습을 보이면 뒤에서 ‘빵빵빵’ 경적을 울려주세요.


“졸음운전의 종착지는 이 세상이 아닙니다.”
졸음운전 표어 흘려 듣지 말고 하품 나면 꼭 10분만 쉬어 가세요!!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천하무적도 못 이기는 ‘봄철 졸음운전’ 이렇게 예방해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